황해북도농촌경리위원회 월룡농장에서 살림집입사모임 진행

(평양 6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

황해북도농촌경리위원회 월룡농장에도 새집들이경사가 났다.

해당 지역의 특성이 살아나면서도 농업근로자들의 생활에 편리하게 꾸려진 살림집들이 즐비하게 일떠선 마을들은 농촌진흥의 새 모습,사회주의문명개화의 새 생활이 약동하는 우리 농촌의 발전상을 보여주는 또 하나의 축도이다.

현지에서 진행된 살림집입사모임에는 황해북도당위원회 비서 김학길동지,연탄군의 당,정권기관 일군들,건설자들,살림집에 입사할 농업근로자들이 참가하였다.

황해북도인민위원회 위원장 김선일동지가 축하연설을 하였다.

모임에서는 살림집리용허가증이 전달되였으며 결의토론들이 있었다.

새집들이가 시작되자 웃음소리,노래소리가 울려퍼지고 흥겨운 춤판이 펼쳐져 마을들은 명절분위기에 휩싸였다.

일군들이 새 보금자리에 입사하는 농업근로자들을 찾아 축하해주며 기쁨을 함께 나누었다.(끝)

www.kcna.kp (주체113.6.21.)